412 [성명] 추경예산 긴급복지 확대에 대한 입장과 요구 -기초법바로세우기공동행동
411 [기자회견문] 국가인권위는 감염예방 빌미로 입소인의 주거권과 노동권을 위협하는 M노숙인 자활시설의 인권침해 중단 및 긴급구제를 결정하라
410 [기자회견문] 송파 세 모녀 6주기 및 가난 때문에 세상을 떠난 이들의 추모기자회견
409 [규탄성명] 용산참사 책임자 김석기의 총선 예비후보 등록 규탄! - "김석기가 설 곳은 국회가 아니라 감옥이다. 그의 가슴에 달릴 것은 국회의원 금배지가 아니라, 죄수의 수번이 되어야 한다."
408 [보도자료] 용산참사 11년, 생존철거민에 대한 끈질긴 DNA 채취 요구, 검찰을 규탄한다!
407 [보도자료] 용산참사 11주기 추모제
406 [기자회견문] 서울시 공영장례제도를 무력화하는 중구청의 무연고 장사행정 규탄한다!
405 [공문] 용산참사 11주기 추모제
404 [공동성명] 한국의 '나, 다니엘 블레이크' 사건 -조건부수급자의 억울한 죽음에 대한 국가책임을 인정한 법원의 판결을 환영한다
403 2019 홈리스추모제 권리선언
402 [기자회견문] 부양의무자기준 폐지를 위한 청와대 농성 마무리 기자회견
401 [기자회견문] 2019 홈리스 추모주간 선포 기자회견
400 [기자회견문] 재개발보다 중요한 것은 쪽방 주민의 주거권을 보장하는 것이다! 양동지역 정비계획에 쪽방주민 주거대책 마련하라!
399 [공개질의서] 부양의무자기준 완전폐지 공약이행 촉구 청와대 앞 농성 50일
398 [취재요청] 부양의무자기준 완전폐지 공약이행 촉구 청와대 앞 농성 50일
397 [보도자료] 주거권 보장을 위한 최소한의 책임도 지지 않겠다는 국토부의 고시원 건축기준 개정안
396 [추모성명] 인천 일가족의 죽음을 추모하며 - 부양의무자기준 완전폐지 하라! 더 이상 죽지 말자, 정부는 방관말고 빈곤문제 해결하라!
395 [성명] 반복되는 말뿐인 폐지가 아니라 구체적인 계획수립과 이행으로 부양의무자기준 조속히 완전 폐지하라!
394 [성명] 국일고시원 화재 참사 1년, 집이 없어 생긴 죽음 앞에 치유도 반성도 없었다.
393 [논평] ‘아동 주거권 보장 등 주거지원 강화 대책(2019.10.24, 관계부처 합동)’ 비판